안녕하세요 도니동입니다. 

오늘은 바르셀로나 여행중에 다녀온 구엘공원(parc güell)에 대한 포스팅을 하려합니다.



바르셀로나 여행을 준비하면서 계속 듣게되는 이름이 있죠?

바로 "가우디"

바르셀로나는 가우디의 도시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가우디의 건축물이 유명합니다.

가우디의 건축물은 곡선의 사용이 특징입니다.

구엘공원은 가우디의 건축물 중 하나이자 세계문화유산에 포함되어 있습니다.

자연 그리고 동화에서 모티브를 얻어 창조된 이 가우디의 작품에는

깨진 타일들로 이루어진 아름다운 무늬들과

마치 동화 속에 들어온 듯한 착각을 불러 일으키는 예쁜 집들이 있습니다.


구엘공원은 유료입장구역과 무료구역으로 나누어져 있습니다.

유명한 도마뱀상과 곡선벤치는 유료구역에 포함되어 있습니다. 

유료구역 입장료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미리 구매해서 가신다면 7.5유로 입니다.

작년에는 온라인예매 7유로, 현장 구매 8유로였다던데 

새해가 되면서 오른듯합니다.

만65세 이상의 분들과 만 7세부터 12세까지 어린이는 5.25유로로 할인 받을 수 있다고 하니 참고하세요!!


하지만 

짠내트립의 대표주자 도니동은 여기서 만족하지 않고

무료입장 방법을 찾아내서 결국 무료입장에 성공했답니다.


무료입장 Tip!!

공원 직원들이 일을 시작하기 이전에 방문한다면 공식적으로 무료로 유료구역을 둘러보실 수 있습니다.

동절기 오전 8시 30분// 하절기 오전 8시 까지 무료입장이 가능합니다.

이 시간 이전에 도착해서 유료구역부터 둘러보시고 나중에 무료구역을 둘러보시길 추천합니다.

일단 입장하면 나가는 시간은 자유이지만 나갈 때도 티켓검사를 합니다. 

이 때는 당황하지 마시고 무료입장시간에 들어와서 티켓이 없다고 하면 패스!



그 유명한 벤치입니다.

앉는 부분의 기울기로 인해 비가 오면 자동으로 물이 빠져나가는 

과학적인 시스템이 적용되어 있습니다.

저 멀리 해가 뜨는거 보이시나요?

도니동은 동절기라 약간 여유있게 8시에 도착했답니다.

도착하니 이미 20명정도의 관광객들이 일출을 기다리며 사진을 찍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구름때문에 일출은 실패...

또 하나 재미있는 점은

3명정도의 관광객을 제외하고는 

모두 한국인이었습니다. 

무료입장을 위한 의지의 한국인들!!!



벤치가 있는 곳의 절반 정도는 현재 공사중입니다.

그 점이 많이 아쉬웟지만

제가 할 수 있는 건 없기에...

참고로 공식홈페이지에는 이 공사나 2018년 늦여름까지 이어질 예정이라고 합니다.



구름이 조금 끼어있지만 하늘이 참 아름답지 않나요?

아침 일찍 서둘러 온 보람이 있었어요!

아참 구엘공원은 벙커와 가까운 위치에 있어요!

지대도 높은 편이랍니다.

그래서 바르셀로나 시내를 보기에 좋은 곳 중 하나에요.


 


벤치 아래는 이런 형식으로 되어있어요.

그리스 극장이 눈 앞에 펼쳐져 있는 기분!!



아래로 내려와 입구쪽으로 걸어가면 도마뱀이 입을 벌리고 있어요!

기념품 샵에서도 많이 볼 수 있는 아이랍니다.

구엘공원의 마스코트라고나 할까요?


도마뱀 바로 아래 있는 뱀(?)이에요!



도마뱀쪽에서 아래를 내려다보니 동화 속에나 나올만한 건물들이 있네요!

헨젤과 그레텔을 모티브로 했다는 이야기를 어디선가 본적이 있어요.



깨진 타일을 붙여 아름다운 벽이 완성되었어요.

너무 아름다워 한참을 바라봤답니다.

우리집 화장실 벽에 붙이고 싶다는 생각이 문득 들더라구요.



입구쪽에서 바라본 정면샷.

그리고 입구에 들어가기 전 밖에 있는 유명한 Park 타일입니다.



이 위의 두 사진은 무료구역에 있었습니다. 

유료구역 못지 않게 훌륭하죠?

이 곳에서는 정말 많은 생각을 하게 됩니다. 

자연과의 조화를 이룬 건축물...

경이롭습니다.


 관람을 끝마치고 버스타러 내려가는 길에 보이는 아름다운 계단!!

바르셀로나는 역시 스페인의 예술도시입니다!

유럽여행을 계획하고 계시다면 바르셀로나를 꼭 들르세요~


여러분의 댓글과 공감은 사랑입니다.

안녕하세요 도니동입니다.


유럽생활의 꽃인 여행을 주제로 포스팅을 시작하려합니다.

특히 베를린은 유럽의 중앙에 위치하고 있어 동유럽, 서유럽 접근성이 용이합니다.

지도에 보이는것과 같이 다닥다닥 붙어있는 유럽국가들!!

우리나라에서는 꿈꾸지 못하는 버스로 기차로 외국여행하기도 가능하고

저가항공을 이용한 여행도 가능합니다.


작년 9월에 한국에 다녀온 이후로 알바-학교-집의 굴레에서 벗어나지 못했어요.

그러던 중 라이언에어에서 할인행사를 하길래 티케팅을 해버렸어요!

베를린에서 바르셀로나까지 왕복표가 39유로!! (저가항공사 중의 저가항공사!!)


2018년 1월13일~15일!!

나홀로 2박3일 바르셀로나 여행은 이렇게 시작될 예정입니다.


당장 내일출발인데 

오늘에서야 티켓 출력하고 

아직 짐도 안쌌네요. 

아직 시간이 남았으니 오늘은 짐싸고 여행계획좀 세워야겠어요!!




여기서 포스팅을 끝내기에는 너무 아쉽죠?

그래서 도니동만의 여행 꿀팁 대방출!!



1. 학생증 챙기기


유럽은 학생에게 관대한 나라에요. 

유럽대학의 학생증이 있다면 많은 박물관, 미술관 등에서 할인을 받을 수 있어요.

심지어 무료입장이 가능한 곳도 있답니다. 

한국에서 오신다면 국제학생증을 만들어서 오세요~~~


2. 무료입장시간 확인하기!


학생이 아니어도 실망하지 마세요~

매달 첫째주 일요일은 공짜입장!

일1요일 오후3시부터 공짜입장!

등등~~ 무료입장이 가능한 시간대가 많이 있습니다.

이번 바르셀로나 같은 경우에는 구엘공원에 오전 8시이전에 입장하면 공짜로 유로구간을 구경할 수 있어요~

바르셀로나 성당도 오전/오후 무료입장 시간대가 따로 있구요!

이외에도 많은 곳에서 무료입장을 진행하고 있으니 미리 정보를 구해 가세요!!


3. 현지 슈퍼마켓 이용하기!


대부분 유럽 슈퍼마켓은 식료품이 한국보다 저렴한 경우가 많습니다. 

물을 사더라도 지나가다 보이는 편의점 같은 곳보다 슈퍼마켓이 2배이상 저렴한 경우가 많으니

꼭~~~

슈퍼마켓을 이용하세요~~

개인적으로 마켓에서 빵과 치즈, 햄등을 구매해서 셀프샌드위치를 만들어 먹는걸 즐긴답니다.

유럽 식당은 가격이 만만치 않은데 

아침부터 저녁까지 다 식당에서 먹기는 학생에게 부담스럽잖아요~

그래도 그 도시에서 꼭 먹어야 되는건 경험해보길 추천합니다.

만약에 시장에 가게 된다면 시장입구쪽에서 뭔갈 사기보다는

안쪽까지 둘러보세요~ 보통 입구쪽이 더 비싼 경우가 많답니다.


4. 신발은 무조건 운동화!


멋부리다가 얼마 걷지도 못하고 발이 아파 걷지 못하는 경우가 생깁니다.

유럽 길은 울퉁불퉁한 경우가 많은데요, 

밑창이 얇은 컨버스를 신고 하루종일 돌아다니다

발이 아파 고생했던 기억이 있어요~

그런곳에 구두를 신고간다면....;;; 


5. 힙쌕 이용하기

저는 여행시 힙쌕을 주로 이용합니다.

소매치기가 많기 때문인데요, 

힙쌕은 제 몸에 밀착되어있기 때문에 위험성이 줄어든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호스텔(도미토리)같은 곳에서 잠들 때도 베개 밑에 넣어놓고 잔답니다. 

 

꿀팁이라고 하기도 뭐하지만...

혹시나 모르는 분들을 위해 끄적여봤습니다.


앞으로 더욱 많은 여행관련 포스팅 올릴 예정이니 기대해주세요.


여러분의 댓글과 공감은 사랑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