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니동입니다.


도니동이 이번에는 튀김레스토랑에 다녀왔습니다.

도쿄 내에서도 가장 복잡한 동네인 신주쿠!

쿠시야 모노가타리 신주쿠토호빌딩점!

체인점이라 신주쿠 이외의 동네에서도 찾아볼 수 있답니다.


입구에 가격이 적혀있어요~


11시~16시 런치가격이 성인 1500엔

세금포함 1620엔!!!

90분동안 무제한으로 먹을 수 있어요~

드링크바는 200엔 추가랍니다. (세금포함 216엔)



특이하게도 주말에도 런치가 가능해요~

하지만 주말에는 70분(?)으로 시간이 더 짧으니

잊지마세요!!


그리고 디너 가격은

무려... 2500엔(세금제외)

무조건....런치에 가세요



매장입구에요~

평일이었음에도 사람이 많더라구요!

그래도 웨이팅은 없었어요!



소스와 샐러드를 가져왔어요~

튀김을 먹으려면 느끼함을 이겨내야하니까요!!

여러가지 소스가 있었어요~

왼쪽 위에 소스는 베리맛 소스인듯한데 제 입맛에는 영...

오른쪽 위에 하얀 치즈소스가 가장 맛있었어요~



처음으로 거져온 것들이에요~

새우/단호박/소고기/오징어 등등

역시나...새우가 짱짱~

새우만 10꼬치 먹은듯해요!!

꼬치 외에도 카레/오차즈케 등을 제공해주고 있으니

느끼함 걱정말고 후루룩!!



테이블 중앙에 이렇게 튀김기가 마련되어있어요

튀김기 온도는 자동조절이니 건드릴 필요가 없어요~

2인테이블의 튀김기는 4인테이블의 절반사이즈!!

다행히도 저희는 2명인데도 4인테이블을 차지했답니다.

2명씩 오는 사람들이 많아서 4인테이블 자리가 남았던거 같아요!



꼬치를 가져왔으면 이제 튀겨야겠죠?

준비된 반죽에 한바퀴 휘리릭~

그리고 나서 빵가루를 입혀주고 튀김기에 투하!



지글지글 맛있는 소리가 여기까지 들려요~

꼬치마다 튀기는 시간이 다르구요

설명서가 자리에 배치되어 있으니 참고하세요!!

보통 2~3분정도 튀기면 되는데

치즈튀김이나 단호박/고구마는 조금 더 오래걸려요.



다 튀겨진 꼬치들이에요~

꼬치를 꺼내서 튀김기 사이드 쪽에 올려놓으면

기름이 빠진답니다.

기름이 빠지는 동안 어느정도 식으면

소스에 찍어서

입 속으로 골인!!!



차에 밥을 말아서

다양한 토핑을 올려먹는

오차즈케~

오차즈케도 정말 맛있어요~

강추!!



그리고 현재는 딸기축제를 하더라구요~

디저트들이 딸기딸기해요~

딸기모찌~

딸기분수~

딸기케잌~

딸기젤리 등등등!!!!



다 먹은 꼬치는 이렇게 통에 넣어요~

도니동은 생각보다는 많이 먹지는 못했어요.

가면 갈수록 먹는 양이 줄어드는거 같아서 고민이에요...


일본 여행 중이시라면 

저렴한(런치때만) 타베호다이 레스토랑 쿠시야 모노가타리

꼭 방문해보세요~


그럼 도니동은 더욱더 알찬 포스팅으로 돌아오겠습니다.

여러분의 공감과 댓글은 사랑입니다.




안녕하세요 도니동입니다~


여행을 좋아하는 도니동이 여행 중에 가장 설레면서

가장 많은 시간을 투자하는 분야는 무엇일까요?

바로 현지음식 맛보기입니다.

현재 일본에서 머물고 있는 도니동이

가장 기대했던 음식은 일본의 대표음식

초밥(스시)!!


제가 사는 베를린에서는

신선한 해산물을 구하기가 쉽지 않아요.

초밥을 파는 식당이 많지만

퀄리티가 너무 낮아서

자주 찾지는 않아요ㅠㅠ

가끔 신선한 해산물을 판매하는 식당이 있어도

넘볼수 없는 가격ㅠㅠ


그래서!!

일본에 오기 전부터

맛있고 저렴한 초밥집을 검색을 해봤는데요!

그 중에서 "쿠라스시" 라는 곳이 저렴하면서(접시당 100엔)

현지인들도 많이 찾는 곳이라고 해서

쿠라스시를 가기로 결정!!!


처음에 간 곳은 이케부쿠로에 있는 쿠라스시였구요~

그 맛을 잊지 못해 며칠 뒤

숙소 근처 이타바시에 위치한 쿠라스시를 방문하였습니다.


그럼 일단!! 이케부쿠로 지점 위치와 사진부터 방출합니다!!


 

이케부쿠로!!
현재 숙소에서 가장 가까운 번화가이기에
가장 자주 가게 되는 곳입니다.
이케부쿠로도 꽤나 많은 출구를 보유하고 있는 역이기에

구글 지도를 켠 채로

열심히 찾아다녔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지하철 내부에서 출구를 찾기보다는

그냥 가까운 출구로 나와서 구글지도를 보면서

찾아가는게 가장 편하더라구요!

 


한국어가 지원되는 타블렛으로 원하는 종류의 초밥을 주문하면

레일을 타고 저희 테이블 앞까지 배달 되는 너무 편한 시스템이에요!!

사진에 보시면 위 아래 두가지 레일이 있는데

위 레일은 주문한 스시가 배달되는 용도,

아래 레일은 일반 회전초밥집처럼 레일 위 초밥을 꺼내먹을 수 있는 용도!!

저랑 친구는 아래 레일은 이용하지 않았어요~

방금 만든 초밥이 더 신선할꺼라는 생각이었어요!

그리고 레일 사진 아래 보시면 따뜻한 물이 나오는 꼭지가 있어서

녹차를 무한으로 마실 수 있어요!!

 그 외에 간장/생강/와사비등도 테이블에 비치되어있답니다.

꼭지 밑에 다 먹은 접시를 넣는 공간 보이시나요?

저기에 접시를 넣으면 게임이 진행되고

게임에서 이기면 작은 상품을 받아요!

쿠라스시만의 작은이벤트~



게임은 접시5개당 한번씩 진행됩니다.

게임은 저희가 뭘 하면 되는건 아니고 

그냥 자연스레 비디오가 나오고 5~10초 후 결과를 알게 됩니다.

일종의 상술이죠.

괜히 5개 채우려고 한 접시 두 접시 더 먹게 되는 사람들 꼭 있을텐데.

이에 굴하지 않고 저랑 친구는 총 28접시를 먹게되어서 

5번 게임을 했는데 한번 승리했습니다.

상품은 쿠라스시 로고가 박힌 원피스 열쇠고리!!

대단한걸 주는 건 아니구요~

추억삼아 재미삼아 해보세요~ 


드디어!! 제가 먹은 초밥사진들~ (아래 이타바시점은 더 많은 사진이 있답니다.)

일반 초밥보다는

위에 치즈나 양파 혹은 아보카도 등이 올라간 초밥을 선호하는 도니동이랍니다.

초밥의 맛은 독일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맛있었구요

한국 일반 초밥뷔페보다 조금 더 맛있는거 같았어요.

스시 이외에도 돈부리나 우동 그리고 디저트류도 판매하는데

가격대가 다르니 확인하고 주문하세요~

타블렛에 따로 가격이 안적혀있는것들은 100엔이지만

모든 메뉴가 100엔인건 아니랍니다.


도니동은 이전 도쿄방문에서 다른 100엔스시 식당들도 방문했는데요

다른 곳에 비해 덴뿌라 종류가 많아서 좋았어요.

사실 맛은 다른곳과 별반차이 없었어요!!

그리고 또 다른 쿠라스시만의 특징!!

갈아만든 생와사비가 제공돼요~

직접 가는 건 못봤지만

와사비에 알갱이들이 살아있답니다.

사진 찍은줄 알았는데 찾아보니 없네요 ㅠㅠ

나중에 또 가게 되면 찍어서 추가로 사진 올릴게요.


자 이번에는 이타바시구에 위치한 쿠라스시입니다.

구글에 쿠라스시 검색해보니 이타바시에도 여러 지점이 있네요!

그 중에서도 저는 시무라사카우에 역 근처에 있는 쿠라스시를 방문했답니다.



좀 더 로컬들이 많이 찾는 곳이라 그런지 분위기가 많이 달랐어요.

가장 다른 점은...

타블렛이 일본어만 지원한다는 점!!

하..

열심히 사전 찾아가면서 주문하다가

어느 순간 사진만 보고 주문하는 도니동..



화면도 이케부쿠로 지점보다는 작았어요~

스시종류도 조금 다르더라구요!!

역시나 맛은 굿굿

그리고 오른쪽 사진 보이시나요?

주문한 초밥이 레일을 통해 도착하면

벨이 울리고 접시를 받은 뒤에

핑크머리인형 왼쪽 버튼을 눌러줘야 레일이 다시 돌아가요~

이케부쿠로 지점에는 없는 방식이니

혹시나 핑크머리인형이 있는 지점을 방문하게 되신다면

놀라지 마시고 접시 받고 버튼 누르세요!

안 그러면 계속 벨이 울린답니다.


자 이제 다시한번 초밥사진 투척!!



여기도 접시5개당 게임시스템이 있어요~

이번 시즌은

명탐정 코난이네요~

열쇠고리,뱃지,지우개 중에

도니동은 코난지우개를 득템했답니다.



쿠라스시는 현지인이 많이 찾는 저렴한 초밥집입니다.

혹시나 일본에 왔으니 정통일본의 극강초밥맛을 기대하시는 분들은

다른 초밥집을 찾으시는게 좋을거 같아요.

그렇지 않고 보통 일본인을이 자주 즐기는 초밥집을 경험해보시고 싶은 분들은

쿠라스시 강추!!!




도니동의 일본 쿠라스시 방문기를 영상으로 제작해봤어요~

사진만으로는 부족한부분을 채워줄 영상!!

한번 구경해보세요~


이번 포스팅이

도쿄 여행 계획하고 계신분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었길바래요!!


여러분의 공감과 댓글은 사랑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