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에 안멜둥(주소를 옮기는거니 사실은 움멜둥) 테어민을 신청해놓고

오매불망 기다리면 움멜둥을 드디어!!! 처리했습니다.


혹시나 테어민 잡는 법과 준비서류에 대해 궁금하신 분이 있으시다면

이전 포스팅 먼저 방문해주세요~


2018/01/08 - [도니동의 독일 정보센터] - 독일/베를린 안멜둥(Anmeldung) 테어민잡기!!

2018/01/09 - [도니동의 독일 정보센터] - 독일/베를린 안멜둥 서류 준비하기


오늘 제가 방문한 관청은 

Bürgerämter Charlottenburg Wilmersdorf 에요~


아침 9시20분 테어민이었는데

20분 정도 일찍가서 기다렸답니다.

가끔 지하철이 늦게 오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예방차원으로..



관청 입구입니다.

앞에 Bürgeramt라고 써있어요!

안에는 사람들이 앉아서 대기하고 있고,

앞에 있는 커다란 모니터에 예약번호와 방 번호가 써있답니다.

사진찍는걸 알면 사람들이 싫어할까봐 

얼굴 안 보일때 샤샤샥~ 찰칵!



앉아서 요거트음료를 홀짝홀짝 마시며

옆 사람들 대화를 엿들으며

독일어 듣기 연습을 하니 시간은 벌써 9시20분!

2분쯤 지났을 때

"띵동" 소리와 함께 제 예약번호와 방 번호가 떴습니다.

방으로 들어가 움멜둥 하러 왔다고 말하고 

서류와 여권을 주니 알아서 뚝딱뚝딱 작업해줍니다.

그리고 나서 여권과 함께 안멜둥 확인서를 돌려주었답니다.

안멜둥 확인서는 잃어버리지 않게 조심하세요!!

보험사나 은행업무 볼 때 요구하는 경우가 있어요!



이건 제가 오늘 받은 Meldebestätigung (등록확인서)랍니다.

개인정보는 가렸어요~


이로써 안멜둥(움멜둥)도 완료!!!





마지막으로 대기하면서 마셨던 특이한 요거트음료 사진 투척합니다.

홍차+생강맛 요거트!!

Aldi 신상품이랍니다.

레몬홍차맛이 살짝 도는게

제 입맛에 딱이었어요~

69센트였던걸로 기억해요!

독일에 계신분들은 한번 도전해보세요~


여러분의 댓글과 관심은 사랑입니다.

안녕하세요.

하리보주 만들기 포스트는 다들 잘 보셨나요?

카우프란트 쇼핑중에 하리보와 와인을 구매했었는데요.

오늘은 카우프란트에서 뭘 구매했었는지! 가격은 얼마였는지!

포스팅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보이시나요? 카우프란트의 입구입니다.

도니동이 카우프란트를 좋아하는 이유는... 큽니다.

한국의 이마트나 롯데마트 등 대형마트를 연상시키는 마트이구요

항상 할인하는 품목들이 존재하고 식료품외에 화장품, 전자용품 등등 다양한 물건을 팝니다.

오늘은 토요일이기에 사람들이 많더라구요.

(독일은 일요일에 마트영업을 안합니다.)



이건 제가 즐겨먹는 콘플레이크입니다.

가격은 무려 99센트!

500g이라는 용량에 가격이 천사입니다.

눈치채셨나요? 위에 빨간마크!

카우프란트 마크와 똑같습니다.

네 맞습니다. PB 상품입니다.

독일에도 PB상품이 존재하며 많은 마트가 고유의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안그래도 콘플레이크는 한국에 비해 저렴한데 PB상품이니..

저의 아침을 책임지는 콘플레이크!

아직 집에 많이 남아있기에 그냥 지나칩니다.


저지방 우유입니다. 역시 PB상품이고 61센트.

한국에 있었을 때는 상상할 수 없는 가격...

하지만 집에 아직 남아있기에 패스~


XXL사이즈 사과쥬스(1.5리터)가 할인을 하네요

전단지에서도 봤던 상품인데요

겨우 69센트!

바구니에 살며시 넣어봅니다.


저는 물을 사서 마십니다.

브리타정수기를 살까도 했지만

정수기를 자주 씻지 않는이상 오히려 위생적이지 못할거라고 생각했고

생수가격이 저렴하기에 생수를 선호합니다.

이 생수도 PB상품이고 1.14유로는 6개 들이 세트 가격이고

19센트가 1.5리터짜리 단품 가격입니다.

이 정도면...생수 사서 마셔도 사치는 아니겠죠?

그 외에도 이것저것 사서 집으로 돌아옵니다.


집에 돌아와 오늘 장본 물건들을 꺼내서 사진을 찍어봅니다.


물품/가격


생수 19센트x2=0.38 유로

아이스티 0.49유로

사과쥬스 0.69유로 (세일가)

화이트와인 1.99유로

샴푸 1.45유로 (세일가)

요거트 19센트x2=0.38유로 (세일가)

밀히라이스(쌀) 500g 0.49유로

병보증금 25센트x3 =0.75유로 -병을 마트에 돌려주면 다시 돌려받는 금액

프렛즐과자 0.59유로

하리보 59센트x3= 1.77유로 (세일가)


8.98유로(병 보증금 75센트포함)

네이버환율기준 11700원


물론 전체적인 식료품이 한국보다 조금 저렴한 편이긴하지만

PB상품과 세일상품위주로 구매하는 습관이 있어서 저렴하게 나오는 편입니다.

채소 등 다른 식료품은 집에 많이 남아있기에

오늘은 군것질 위주로 구매했습니다.


다음번에는 더 다양한 상품과 다른 마트를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그럼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공감과 댓글은 사랑입니다.

  1. JK Park 2018.04.03 23:13 신고

    전 이제 다음 달부터 가족과 함께 베를린에서의 짧은6개월의 시간을 시작하는데 블로그가 많은 도움이 되네요 감사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