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도니동입니다.

저는 내일이면

도쿄 한달살기를 끝내고

독일로 돌아가야해요.


원래대로라면 이미 5일 전에 비행기를 타고

베를린에서 도쿄를 그리워하고 있어야 하지만

도쿄에 6일이나 더 머무르게 되었어요.

이렇게 된 원인제공자는

바로 "에어프랑스"


맞아요

여러분이 알고 계시는

스카이팀에 속한 그 항공사!!


그 에어프랑스가

파업을 한다고 공지가 떴어요.

(에어프랑스는 파업을 굉장히 자주 해요)



22일 프랑스 전체 파업/ 23일 에어프랑스 파업임을 알리는 공지!!


제 원래 비행(도쿄-파리)은

3월 22일 23시 55분!!

게다가 파리에서 베를린 가는 비행기는

23일 아침에 출발하는 비행기였어요.


운항스케쥴 확인해보니 정상출발이라고는 하더라구요..

그런데 다음날에

3월 22일에 파업한다고 공지가 다시 올라왔어요~

그러면 도쿄에서 파리가는 비행기가 문제였어요.

제 비행기는 정상운행이라지만

바로 전날, 혹은 당일에 취소되는 경우가 많다고 해서

날짜 변경에 대해서 알아보기 시작했어요.



22일 출발하는 비행기를 예매한 사람은


1. 20~21일로 당기거나

2. 25~28 사이로 미루거나

3. 28일 후로 변경을 원하면 바우처를 제공


도니동이 해석을 잘못해서

28일 이후를 원하면 

비행기도 변경해주고 바우처도 주는 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라 제 티켓을 환불해서 

바우처를 준다는 얘기였어요.

카카오톡으로 상담을 하고 나서야

알게 된 사실!!



어찌되었든

3월 말에 벚꽃이 핀다는 얘기를 들은 후라

많이 아쉬워하고 있었는데

최대한 뒤로 미루자 하고

28일로 변경 결심!!

그런데...

무료 변경이라면서

온라인에서 자꾸 수수료 150유로 지불하라고... ㅠㅠ!!

어쩔수없이 다시 카톡..



네..

카카오톡을 통해서 모든게 해결되었어요~ 야호!!

아쉽지만 변경수수료만 무료이고

운임차액이 생기는 경우에는 돈을 추가지불해야해요!

도니동은 운임차액이 없는 티켓을 골랐고

에어프랑스 카카오톡 담당자님이 직접 전자티켓을 보내주셨어요~

그리하여 28일로 변경완료!!

그리고나서 도니동은 벚꽃구경을 실컷했답니다.

벚꽃구경이 궁금하시다면 아래를 클릭!

2018/03/26 - [도니동의 여행가자!/도쿄에서 한달살기!] - 일본 우에노 벚꽃축제 방문기!!


에어프랑스가 외항사라

서비스가 안 좋을거라 생각했는데

카카오톡 상담서비스가 있어서

한국어로 편하게 일처리 할 수 있었어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서비스를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

도니동이 정보를 정리해봤어요!


카카오톡 상담은

AIRFRANCE를 검색해서

플러스친구가 되면

상담이 가능해요~

상담가능 시간은 

월-금 09:00~18:00

토-일 09:00~17:30


정말 급하신 분들은

페이스북 메신저를 통해

영어로 질문하시면 24시간 상담가능하다고하네요~

(한국어는 영업시간내에만 답변)


네...

저는 이제 내일 머나 먼 비행을 준비해야해요...

도쿄에서의 추억을 곱씹으며...


도쿄에서 블로그에 올리려고 준비한것들이 아직 남아있는데

베를린에 도착해서 올릴 예정이니~

잊지말고 도니동의 블로그 방문해주세요!!


즐겨찾기

공감

댓글은

사랑입니다~



  1. 차포 2018.03.28 09:31 신고

    온고지신이네요. 파업 덕분에 횡재하신거라 생각 합니다.

    • 도니동 2018.03.28 10:10 신고

      댓글 감사합니다. 급하게 당일에 갔어야 한 분들에겐 죄송하지만 파업이 저에겐 신의 한수였죠!! 좋은하루되세요:)

  2. 자동차 알아가기 2018.03.28 10:33 신고

    프랑스에서 일본까지 비행 시간이 만만치 않은데 파업때문에 순간 당황하셨겠네요...
    그래도득템 하셨으니 ㅎㅎㅎ

    • 도니동 2018.03.28 10:42 신고

      네~ 혹시나 비행 캔슬 될까 싶어서 걱정하던차였는데 결국은 더 좋게 되었어요:)

안녕하세요 도니동입니다~


독일대학의 겨울방학은 한국과는 다르게 

보통 2월 중순에 시작해서 4월 중순에 끝납니다~


도니동은 방학이라고 딱히 뭘 많이 하는 성격은 아니라서

아르바이트 하면서 하고싶은 공부를 할 예정이었습니다.


그런데 이번방학엔 일본에 교환학생 가 있는 친구의 제안으로

도쿄에서 한달 살기를 계획하게 되었습니다.

맞아요...왜 도쿄냐 하면...

이 친구 때문이에요.

물가 비싼 도쿄라니 ㅠㅠ

하지만 친구덕에 예산의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는 숙박비가 해결됐네요.


게다가

평소에 독일을 제외한 외국에서 한달이상 살아보고 싶었기에...

독일에서 접하기 힘든 신선한 해산물을 먹고 싶었기에...

마침 비행기표도 저렴하게 나왔기에...


티켓부터 질렀답니다!!


도니동은 비행기표를 검색할 때 스카이스캐너라는 사이트를 이용해요~


https://www.skyscanner.co.kr/


이 사이트에서 최저가를 검색을 한 후

공식홈페이지와 여행사 사이트의 가격이 별로 차이나지 않는다면

항공사 공식홈페이지에서 예약하는 편입니다.

그렇지 않으면 좌석지정이나 변경/환불시에 까다롭더라구요

게다가 

예전에 싼 가격에 티켓이 있길래 예약하려고 모든 과정을 끝냈는데

예매수수료가 붙어서 결국 공식홈페이지보다 비싼 가격을 지불한 경우가 있었어요.

도니동은 이번에 운이 좋아 싼 티켓을 구했어요.

베를린에서 도쿄까지 왕복 430유로!

 

거리에비해 싼 티켓이지만 절대적인 가격을 보면 400유로가 넘는가격이 학생에게 싼 가격은 아니죠.... 당분간은 감자만 먹어야 해요 ㅠㅠ




짜잔..

도니동의 비행스케쥴입니다.

에어프랑스에서 예매했는데 실수로 독일어로 예매를 진행했어요.

그래서 저한테 온 온라인 티켓도 독일어로 되어있네요!


가는편은

베를린에서 암스테르담을 경유해서 도쿄 나리타로 가는 스케쥴이에요. 에어프랑스가 아닌 KLM 네덜란드 항공을 이용해서 간답니다. 두 회사는 같은 회사처럼 모든걸 공유하기 때문에 공식홈페이지에서 서로 교차구매가 가능하답니다.

경유시간이 3시간 정도로 짧지도 길지도 않은 도니동이 생각하는 최적의 환승시간이에요. 도쿄 하네다로 가고 싶었지만 하네다로 가는 항공편은 이미 가격이 높게 형성되어있던지라 나리타공항으로 만족해야 했어요. 참고로 나리타는 도심에서 약간 떨어져 있고, 하네다는 도심과 가깝기 떄문에 이동비용과 시간에서 차이가 난답니다. 도니동은 도쿄를 두 번 방문한 경험이 있는데 항상 나리타 공항을 이용했어요!


오는편은

도쿄하네다에서 파리를 거쳐 베를린으로 오는 스케쥴이에요~ 

환승시간은 2시간 30분.

특이사항은 도쿄에서 파리까지는 에어프랑스

그리고 파리에서 베를린까지는 새로생긴 Joon이라는 에어프랑스 자회사가 운행한답니다.

작년 9월에 한국갈때만 해도 없던 항공사였는데...

어차피 짧은 거리이기 때문에 에어프랑스를 타던 Joon을 타던 상관 없다고 생각했지만 Joon을 타면 간식을 주지 않는다는 정보를 입수.. 뭔가 아쉬워요. 에어프랑스는 짧은거리에서는 작은 빵이라도 챙겨줬었는데 ㅠㅠ


2월말부터 3월말까지 머무르게 되는 도쿄!!

벌써부터 기대만땅이랍니다.

지금계획으로는 일본어배우기/도보여행하기/일본연극관람하기 등이 있어요.

물가가 비싼 곳이기에 많은 걸 할 수는 없겠지만

열심히 정보수집하고 돌아다니면 

적은돈으로 많은 경험을 하고 오지 않을까요?

도니동의 도쿄에서 한달살기는 

2월말부터 계속해서 포스팅이 올라올 예정이니까

잊지말고 찾아주세요~


여러분의 댓글과 공감은 사랑입니다.

공감을 누를땐 로그인이 필요 없어용~


+ Recent posts